강설 시 신속한 대응체계 구축을 위해 사전대비 훈련

속초시청 전경

속초시가 11월 30일 겨울철 기습적 강설 상황을 가정해 제설상황 발생 시 체계적이고 신속하게 대처하기 위해 제설대책 모의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제설대책 모의훈련은 속초경찰서, 속초소방서 등 유관기관도 참여하여 토의훈련과 현장훈련을 병행해 단계별(준비단계→비상1단계→비상2단계→해제→작업종료)로 상황에 따른 훈련을 전개했다.

속초시청 재난안전상황실에서 진행된 토론훈련은 기상상황에 따른 상황판단회의, 부서별 역할, 사전홍보, 유관기관과의 협조를 통한 복구훈련으로 현장에서의 연출이 어려운 부분을 다루었으며, 현장훈련은 일부노선(시청~청학사거리)을 선정하여 제설제 살포 장비 시연 및 불법 주정차 단속 시연 등 다양한 상황을 가정한 훈련을 진행했다.

한편, 속초시는 이미 건설협회와 임차 협약 및 시 소유 제설차량 1대에만 설치되어 있던 살포기를 민간 제설차량 7대에 추가 설치도 완료했으며, 염화칼슘 보유량을 100톤에서 430톤 증가한 530톤으로, 민간 제설덤프는 기존의 14대에서 4대를 더 추가한 18대를 확보하여 관내 11개 노선에 전진 배치할 계획으로 지난해보다 장비와 제설제를 확보 보강하여 선제적 대응과 대처로 동절기 제설작업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

이병선 속초시장은 “제설상황에서 무엇보다 중요한 것은 신속한 기상상황 전파 및 대응과 불법 주정차 금지 등과 같은 시민들의 자발적인 동참이다.”라며, “이번 훈련을 통해 미흡한 부분은 즉시 보완하고, 장비 및 제설제의 재점검, 대설대비 사전 홍보 강화 등으로 시민의 안전과 교통통행 불편을 최소화하겠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