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중구청

울산 중구가 지역 관광 활성화를 위해 ‘제3기 울산큰애기 관광해설사 양성교육’을 진행한다.

중구는 앞서 지난 7월 14일부터 7월 21일까지 제3기 울산큰애기 관광해설사를 모집하고, 서류 및 면접 심사를 거쳐 최종 10명을 선발했다.

이번 교육은 8월 4일부터 10월 6일까지 총 20회, 40시간에 걸쳐 ▲울산큰애기 관광해설사의 자세 ▲울산 중구의 역사 ▲관광 이야기 만들기(스토리텔링) ▲원도심의 역사를 활용한 도시재생 등에 대한 내용으로 진행된다.

특히 이번에는 앞선 교육 과정과 달리 조를 짜서 중구 관광정보 및 각자의 해설 비법(노하우) 등을 발표하고 토론하는 새로운 방식의 연구수업도 추진된다.

교육이 끝난 뒤 울산큰애기 관광해설사들은 원도심, 고복수음악관, 공룡발자국 공원 등에 배치될 예정이다.

문화관광 해설은 무료로 운영되며, 참여를 원하는 주민 및 관광객은 중구청 누리집을 통해 미리 예약하거나 당일 현장에서 신청하면 된다.

김영길 중구청장은 “울산큰애기 관광해설사의 소속감과 전문성을 높이는 유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중구의 다양한 매력을 널리 알리기 위해 힘쓰겠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