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미술협회 이광수 이사장 (사진제공=IO ENT)

NFT(Non-Fungible Token) 발행으로 관심을 모은 한국미술협회 이광수 이사장의 작품 ‘시뮬라크르 20-1’이 10분만에 모두 예약완료 됐다.

블록체인 전문업체이자 한국미술협회 NFT 사업자인 가이덤(Gyedom)은 지난 21일부터 시작된 한국미협 이광수 이사장의 작품 ‘시뮬라크르 20-1’의 지분 NFT 700개 예약 판매한 결과 10분 만에 전체 규모를 넘어서는 지분 1200개 예약 신청을 접수했다고 26일 밝혔다.

가이덤은 짧은 시간에 많은 예약 신청이 이루어진 것에 대해 “‘동방의 등불’ 1호 프로젝트 이광수 이사장의 NFT展에 폭발적인 관심은 2021년부터 국내외로 불기 시작한 NFT와 미술품 구매 열기를 그대로 보여준 것”이라고 평가했다.

시뮬라크르20-1 (사진제공=IO ENT)

작품 ‘시뮬라크르20-1’은 2020년 제작됐으며, 포스트팝 화풍이 특징으로 지금 시대의 시대상을 담고 있다.

이광수 이사장은 작품에 대해 “지금시대를 살아가는 인간은 가상과 현실이 뒤섞여진 상태에서 살아가는데 무엇이 가상이고 무엇이 현실인지 판단하기 어려운 것을 보여주고 있다”며 “원격현전을 포함하여, 실생활에서 이루어지는 시뮬라시옹은 이제 현전적(現前的) 리얼리티의 의미를 잃어버린 것을 표현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인류는 사회 전체가 시뮬레이션화 되어버렸다는 것조차 의식하지 못한 것을 강하게 표현했고, 특히, 스마트폰 없이는 아무것도 할 수 없고 생각할 수도 없게 된 현실을 요즘 영화에서 보듯이 AI에 의해 인류의 존엄성을 훼손당하는 것을 현실을 보여줬다”고 덧붙였다.

가이덤 조영구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이번 ‘동방의 등불 1호 NFT판매 이벤트’가 올해 6월 1일부터 12월15일까지 열리는 ‘2022 월드 아트엑스포(WAE)’의 전야제 성격을 띈다”면서 “IAA(국제조형예술협회) 한국위원회에서 주최하는 ‘2022 월드아트엑스포’ 대회는 세계 미술올림픽이라 불리며, ‘2012 여수엑스포’ 뒤 10년 만에 열리는 국내 최대 문화예술행사”라고 말했다.

이광수 이사장의 NFT전을 기획한 가이덤은 문화예술 분야에서 급성장하고 있는 아시아 최대 글로벌 NFT매니지먼트사로 차별화된 NFT의 생성, 관리, 판매 및 권리보호 등의 전문성을 가지고 있다. 또한 유네스코 산하 세계조형미술협회(IAA) 대회 주관사이기도 하며, NFT 가상자산의 보안강화를 위한 플랫폼 인증과 관리를 위해 관련 기술회사 ‘메타이터널’에 투자하기도 했다.

한편, ‘가수 양수경 x 이광수 화백의 NFT 콜라보’와 다른 작품들이 구매 예약을 진행중에 있으며, 3월에는 국내・외 유수 NFT마켓에서 만나볼 수 있다.

저작권자 © 뉴트리션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